25년만에 아다 뗀 썰